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전문가칼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전문가칼럼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건강칼럼] 호흡 곤란 일으키는 폐기종, 담배 끊는 게 가장 빠른 치료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건강칼럼] 호흡 곤란 일으키는 폐기종, 담배 끊는 게 가장 빠른 치료
작성자 박기성 작성일 2017-02-22
출처 매일신문


폐기종은 만성기관지염과 더불어 만성폐쇄성호흡질환(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의 원인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해부학적으로 기관지(bronchus) 말초부위인 종말세기관지(terminal bronchiole) 이하 부위의 공기공간(airspace)이 비정상적으로 크게 된 상태를 말한다. 그 결과 폐 공간의 형태적, 기능적 파괴를 초래하여 다양한 임상증상이 나타난다.

 

주로 나이가 많은 사람에게 발생된다. 위험요소로는 담배가 대표적인 원인이며 그 외 나이, 대기오염, 직업, 유전적 소인 등을 꼽을 수 있다.

 

[중략]

 

치료는 제일 먼저 담배를 끊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일단 끊는다면 진행되는 폐 손상을 막을 수 있다. 다음으로 기관지 확장제, 항생제 등 내과적 치료나 팀워크(team work)가 필요한 호흡 재활이 선행된다. 폐기종이 경미하고 국한되어 있거나 전신증상, 즉 심부전, 체중감소, 영양부족 등 다른 내과적 질환이 없어야 수술이 가능하다. 상대적으로 나이가 젊은 사람이 경과가 좋다.

 

[중략]

 

결론적으로 폐기종을 최소화하고 더 진행되지 않게 하려면 먼저 담배를 끊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 자기도 모르는 사이 평상시보다 호흡곤란이 있거나 기흉의 합병증이 발생했다면 가까운 병원을 찾아 폐전문의에게 자문을 구해야 한다. 병의 정도에 따라 최선의 치료 방법과 폐기종 예방의 생활 패턴을 찾아야 활동적이고 건강한 폐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

 

박기성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흉부외과 교수



* 본 게시물은 매일신문의 '[건강칼럼] 호흡 곤란 일으키는 폐기종, 담배 끊는 게 가장 빠른 치료' 에 실린 글을 발취하였습니다.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imaeil.com/sub_news/sub_news_view.php?news_id=2653&yy=2017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건강칼럼] 흡연과 호흡기 건강…담배 한 개비 ‘5~6분‘씩 생명 단축
다음글 [목멱칼럼] 금연국가, 청소년 금연이 시작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x6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