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임신 전 간접흡연도 태아 뇌 발달에 영향'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임신 전 간접흡연도 태아 뇌 발달에 영향'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7-01-06
출처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임신 전 간접흡연 노출도 임신했을 때 태아의 뇌 발달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듀크대학 의대 약리학-암 생물학과의 시어도어 슬로트킨 박사는 임신 전에 간접흡연에 노출됐어도 그 영향이 나중 임신했을 때 태아에게 미칠 수 있다는 동물실험 결과를 발표했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5일 보도했다.

 

일단의 암쥐를 대상으로 짝짓기 전, 새끼를 밴 초기 또는 후기에 간접흡연에 노출시킨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슬로트킨 박사는 말했다.


간접흡연에 노출된 쥐들이 낳은 새끼들은 모두 학습과 기억을 관장하는 콜린성 뇌 회로(cholinergic brain circuit)와 기분, 감정을 조절하는 세로토닌 회로(serotonin circuit)의 기능이 손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임신 후기에 간접흡연에 노출된 쥐가 낳은 새끼가 손상이 가장 심했다.


그러나 짝짓기 전에 간접흡연에 노출된 쥐에게서 태어난 새끼도 손상이 발견됐다.


이는 담배 연기 속 독성 물질의 영향이 암쥐에 그대로 남아 나중 새끼를 뱄을 때 태아에까지 미쳤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슬로트킨 박사는 설명했다.


또 이러한 독성 물질이 암쥐의 대사와 호르몬 기능에 변화를 가져왔거나 아니면 난자에 후성유전학적 변화를 일으켜 뇌 기능을 관장하는 유전자의 발현에 영향을 미쳤을 수 있다고 그는 추측했다.


이 결과는 가임기 여성이면 임신 전에도 간접흡연 노출을 피해야 한다는 의미일 수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이 연구결과는 '독성학'(Toxicological Sciences) 신년 호에 실렸다.


skhan@yna.co.kr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담뱃값 때문에 금연?'…'뉴질랜드 흡연자 11% 비용 부담에 결정'
다음글 푸틴 '흡연과의 전쟁' 절정…담배 판매까지 금지 검토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1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