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국내외 흡연 및 금연 연구 동향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임신 중 흡연, 자녀 틱 장애 위험↑'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임신 중 흡연, 자녀 틱 장애 위험↑'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6-09-13
출처 연합뉴스

"임신 중 흡연, 자녀 틱 장애 위험↑"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임신 중 흡연이 태어난 아이의 만성 틱 장애(tic disorder)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틱 장애란 자신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신체의 일부분을 빠르고 반복적으로 움직이거나(고개 끄덕임, 눈 깜빡임 등) 어떤 독특한 소리(헛기침 등)를 내는 장애를 말한다


미국 뉴욕 마운트 시나이 의대와 덴마크 오르후스 대학의 공동연구팀은 임신 중 담배를 피운 여성에게서 태어난 아이는 만성 틱 장애 또는 틱 장애와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같은 다른 정신장애가 복합된 투렛 증후군(Tourette syndrome)이 나타날 위험이 크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뉴스 투데이가 10일 보도했다.

          

덴마크의 임신 여성 7만3천73명과 틱 장애 자녀의 조사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연구팀을 이끈 마운트 시나이 의대의 도로시 그라이스 박사가 밝혔다.


이러한 경향은 특히 임신 중 담배를 많이 피운 여성의 자녀들에게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임신 중 담배를 하루 10개비 이상 피운 여성에게서 태어난 아이는 만성 틱 장애 발생률이 66% 높았다, 특히 투렛 증후군 발생률은 2~3배나 높았다.


이 결과는 임신 여성의 연령, 임신기간, 정신장애 병력, 사회경제적 지위, 음주, 배우자의 흡연, 아이의 출생체중 등 다른 요인들을 감안한 것이다.


만성 틱 장애와 관련 정신장애를 일으키는 환경적 위험요인을 찾아내는 것은 이를 막기 위한 효과적인 전략을 개발하기 위해서도 매우 중요하다고 그라이스 박사는 강조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아동청소년정신의학학회 저널(Journal of American Academy of Child and Adolescent Psychiatry) 최신호에 실렸다.

skhan@yna.co.kr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스웨덴 연구진, 니코틴 염증 유발 메커니즘 규명
다음글 '암으로 숨진 미국인의 29%는 흡연 연관'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1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