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추천글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추천글보기

체험 및 비법게시판에서 5회 이상 추천 받은 글을 모았습니다.

공유하고자 합니다 (어느골초의 금연 이야기) 상세 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추천수,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공유하고자 합니다 (어느골초의 금연 이야기)
작성자 방도현 작성일 2010-04-13
조회수 11501 추천수 5
<!--StartFragment-->

인터넷에서 퍼온글임을 알려드립니다. 근데 웃깁니다. 공감도 가고...

================================================================


[어느 골초의 금연이야기]

  <o:p></o:p>

본인, 담배 끊은지 3년째 접어들었소.

지나간 2년은 인고와 고통의 세월이었소만...

3년째 접어든 요즘은 편안~한 심적안정과 더불어 주위에 금연설파를 하고 있다오.

  <o:p></o:p>

금연의 경력과 끊게된 계기, 끊고난 후의 증상과 장,단점을

간략히 소개해 드릴테니 금연계획신 분들 참고하시오.

  <o:p></o:p>

1. 흡연의 경력

- 고 1때부터 때우기 시작했으니..(-_-)y-~~ 반올림좀 하면 20여년 가까이 주구장창.

- 담배의 역사를 알 정도로 솔, 한산도, 은하수.. 각종 담배와 100원 세까치하는

낱담배까지 두루두루 섭렵.

- 평균 1일 두갑씩 너구리를 잡았소. (돈으로 환산하면? ㅜ^ㅜ)

  <o:p></o:p>

2. 금연의 계기

- 연애할때는 와이프한테 결혼하면 끊는다 약속 ==> 파기

결혼해서는 애 낳으면 끊는다 약속 ==> 파기.

애 낳고는 집에서는 절대 안핀다 약속 ==> 파기

- 그러다 어느날... 무심코 딸아이를 안아주는데...

애가 느닷없이..."아빠 싫어~ 냄새나!!!"

장난인줄 알고 "무슨 냄새?"

"아빠 입에서 똥냄새 나.. ㅜㅜ"

눈에 넣어도 안 아플 딸아이의 한마디에 바로 끊기로 했소.

  <o:p></o:p>

3. 금연시작

- 워낙 애주&애연가였기에 남들처럼 단계적으로나 또는 개비를 줄인다거나 했던적은 절대 없었소.

딸 아이의 말 들은후부터 그냥 끊었소. 그냥.

사다놓은 디스 다섯보루 정로를 바로 불태우고 금연 시작했소.

  <o:p></o:p>

- 단계적 대략적 금단증세 (*)

1) 금연후 ~ 사흘정도 : 웬만큼 참아지더이다. 해서 아~ 나도 금연이 되는구나..므흣~므흣~

  <o:p></o:p>

2) 사흘후 ~ 일주일정도 : 전봇대가 담배, 사람도 담배, 젓가락도 담배로 보이고...

변비증세와 불면증세 시작.

  <o:p></o:p>

3) 일주일 ~ 한달정도 : 수시로 버럭~ 짜증과 불안감 (<-- 와이프의 고찰에의한 증언)

계속되는 변비와 불면증... 집중력저하.. 등등

▶ 여기까지는 혼자 참으로 조용히 금연을 했소.

다시피면 쪽팔릴까봐 주위에 알리지 않고, 한달간 거의 생수와, 과자, 사탕으로 버텼고,

술자리를 비롯한 대인관계 약속 폐기.

4) 한달초과 : 대략 차츰 안정이 되더이다. 똥도 누고... --; 잠도 편히오고, 성질도 안내고

이때부터 몸관리에 들어갔소.

한달간 몸무게가 조금씩 느는걸 느꼈기 때문에

과자, 사탕을 버리고 일할때나 운전할때나 항상 생수통을 달고 다녔소.

▶ 특이한 증상으로 한달을 넘어갈때쯤 냄새를 자각하게 되오.

본인 몸에서 나는 냄새 말이오.

특히, 입을 벌리고 손바닥 대고...하아~하면 거의 죽음이오. -0-

장에 탈이 났나 싶어 약국가서 물으니 금연중 정상적인 증상이라 하더이다.

담배진이 빠지는 냄새라나?

  <o:p></o:p>

5) 두어달 초과 : 금연전으로 돌아가서 훨씬 안정된 생활로 자리 잡아가고, 술자리를 비롯한

대인관계도 시작했소... 긴장은 풀지 않고 말이오,

밥맛이 좋아지는걸 느끼게 되오. 가래, 기침의 경우가 사라지고 있소.

아침에 일어나면 몸이 상큼한걸 가끔 느끼고

똥 눌때, 식후, 잠자기전... 그다지 담배생각이 안나게 된다오.

다만, 술자리에선 여전히 담배냄새가 그립소.

▶ 특이한 증상으로 내몸에서 나는 악취가 안나기 시작하면서...

그 냄새가 담배피는 넘 옆에가면 난다오. 특히나 그넘이 말을 하면 돌아버릴 정도요. -ㅠ-

딸아이의 심정을 이해하면서... ㅜ.ㅜ... 금연의 결심을 더욱 굳히게 되오.

  <o:p></o:p>

6) 6개월 초과 : 모든게 정상이오. 여전히 술자리는 긴장을 하고.

위험한 고비는 넘겼다고 단골약국의 약사께서 조언.

  <o:p></o:p>

7) 1년초과 ~ 2년까지 : 이 기간 사이에 재흡연의 유혹은 참으로 많았소..

음주, 스트레스등으로 다 포기할까 생각했지만 금연한 기간이 아까웠소.

무엇보다 가족이 참 좋아라~ 했소.

▶ 특이한 증상으로 꿈에서 담배피는 장면이 무자게 나온다고.

꿈에서 담배를 열나 피대고 있소. 어떨땐 두개, 세개씩 물고 말이오. --;;

제대 후 꾸는 군대꿈처럼 악몽이라오. "아 이때까지 참아왔는데..흑 ㅜㅜ" 하면서

존내 피대는데... 그러다 깨면 진짜 목이 아프다오.. 희안하오.

  <o:p></o:p>

8) 2년초과 ~ 현재 : 그 꿈은 현재도 꾸고 있고, 횟수는 줄어들고 있소.

이제 어떤 경우든, 어떤 자리든, 담배생각은 안나고..

담배피는 사람 옆에가면 담배향기는 가끔 향기롭기는 하나

그 사람이 말을 하면 나는 악취는 골때린다오.

이제 완전히 끊었다고 자신있게 말하고 다니오.

  <o:p></o:p>

  <o:p></o:p>

  <o:p></o:p>

  <o:p></o:p>

  <o:p></o:p>

  <o:p></o:p>

4. 금연이후 달라진 점.

- 장점 : 무엇보다 가족이 참 좋아라~ 하오..

피로감이 쉽게 오지 않소. 정말이오, 아침에 잠도 잘깨고 벌떡 잘 일어나고,

돈이 안드오. (2500원 × 하루2갑, 한달이면 15만원...)

술은 여전히 폭음을 하는편이지만, 운동을 하면 날라댕긴다오. (조기축구 활동중)

성(性)적인 감각과 능력에 변화가 온다오. 해설 생략. 직접 느껴볼뿐...

- 단점 : 몸무게가 늘지만 금연초기에 군것질 안하고 생식위주의 식생활로 현재 +3 ~ 5kg 증가.

그 외엔 없소.

  <o:p></o:p>

5. 결론

- 끊으시오. 무조건 끊으시오.

끊으면 구차하게 지내지 않고 주위로 부터 귀여움도 받고 건강해 진다오.

본인 금연 3년차 접어들었지만 완전한 금연은 3년까지라고

어느 박학다식한 영감이 말하는걸 듣고... 지금도 긴장하고 있소.

끊으시오.

  <o:p></o:p>

(보고서 끝)

전체댓글수 0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