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12월부터 어린이집·유치원 주변서 흡연시 과태료 10만원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12월부터 어린이집·유치원 주변서 흡연시 과태료 10만원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8-04-05
출처 연합뉴스

건강증진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경계선 10m 금연구역 지정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올해 12월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주변에서 담배를 피우다가 걸리면 10만원의 과태료를 물게 된다.


보건복지부는 이런 내용의 국민건강증진법 시행령 일부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5월 9일까지 의견을 받고서 12월 31일부터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개정안에 따르면 어린이집과 유치원의 경계선에서 10m 이내 구역이 의무적으로 금연구역으로 지정된다. 금연구역에서 흡연할 경우에는 1차 위반시 10만원, 2차 위반시 10만원, 3차 이상 위반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간접흡연의 피해로부터 아동 건강을 보호하려는 취지다.


지금까지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 보육·교육기관은 실내 공간에 한정해 법정 금연구역으로 지정돼 있을 뿐, 근처 실외 공간은 흡연피해에 노출돼 있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조사를 보면, 90% 가까운 지방자치단체는 어린이집 주변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지 않았다.


이 때문에 건물 경계와 도로가 맞닿아 있는 보육·교육시설의 경우 인근 도로에서 흡연자가 피우는 담배 연기로 간접흡연의 피해를 보는 사례가 많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전국 16개 시도의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교 200곳의 주요 통학로 흡연실태를 조사해보니, 196곳(98%)에서 지속해서 흡연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shg@yna.co.kr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4/02/0200000000AKR20180402121700017.HTML?from=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흡연, 청력저하도 유발…니코틴이 속귀 세포에 영향
다음글 "흡연땐 45분간 엘리베이터 탑승 금지"…日지자체 '이색 실험'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