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체험 및 비법전수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체험 및 비법전수 (금연비법 및 감명깊은 글은 추천을 통해 추천글 보기로 이동됩니다.)금연아이콘 소개

금연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의견을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습니다.

* 저속한 표현, 타인의 명예훼손, 상업성, 불 건전한 내용의 게시글을 게시할 경우
임의로 삭제될 수 있으며 금연길라잡이 서비스 이용에 불이익이 갈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커뮤니티 글을 제외한 기타 문의글은 온라인상담실 또는 홈페이지 문의 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담배는 그냥 끊는 것 상세 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추천수,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담배는 그냥 끊는 것
작성자 시얀 작성일 2019-09-10
조회수 211 추천수 0
8월 16일, 생일을 맞이해서 갑자기 금연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생일 날 까지 맛있게 담배 피우고, 그 후로 26일이란 시간이 지났습니다.

원래 담배가 몸에 안 맞는 체질이어서 아이코스, 릴, 연초, 전자담배 등

등 안태워본 담배가 없지만 정말 컨디션 괜찮은 날을 제외하고는 항상

헛구역질 해대면서 폈습니다. 생일 날, 아니 그 전부터 조그마한 깨달음이

왔었습니다. 내가 힘들고 스트레스 받는 일이 있어서 흡연을 한다고 한들

흡연으로 그 문제들과 스트레스는 해소 되지 않는다는 것을 말입니다.

어떻게 보면 당연한 말이지만, 우리가 간과하고 있는 것입니다.

오랜기간 담배를 태우시다가 20년 가까이 금연을 하고 계신 아버지는

“담배는 몇 가치 씩 줄여야겠다고 찔금찔금 조절하면서 끊는 것이 아니라

끊겠다고 다짐한 순간 입에도 물지 않는 것”이라는 말씀대로

저는 26일 째 스스로와의 약속을 지켜오고 있습니다.

그 전에도 여러번의 금연 시도가 있었지만, 항상 유혹에서 지고 제 자신과

타협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다른 기분 입니다.

짧은 기간이지만 정말 힘든 일이 많은 26일간 담배 생각이 간절할 때에도,

담배피고 싶어 미칠것 같을 때에도 그냥 참았습니다.

이제는 자유로워 질것입니다.

평생 금연 도전하겠습니다.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2019.9.11일.수요일 출석부입니다
다음글 스스로에게 테스트 하지 맙시다..

전체댓글수 0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