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금연교육 받고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천393명 혜택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금연교육 받고 흡연 과태료 감면' 시행 1년간 5천393명 혜택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21-06-04
출처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 시행 1년간 5천393명이 금연교육 등에 참여하고 과태료를 감면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4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정부는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으로 작년 6월4일부터 흡연 과태료 감면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금연구역에서 흡연하다 적발되면 1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지만,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를 받으면 과태료를 감면해주는 정책이다.


금연교육을 이수하면 과태료의 50%를 감경하고, 지정된 금연지원서비스를 이용하면 100%를 면제해준다.


다만, 앞서 2년간 이 제도로 과태료를 감면받은 적이 있는 사람은 3회 적발 시부터는 감면 혜택을 볼 수 없다. 현재 과태료를 체납 중인 사람도 감면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난 1년간 금연교육이나 금연지원서비스에 8천824명이 참여했으며, 이 중 5천393명이 최종적으로 과태료 감면을 받았다.


대상자들이 신청한 서비스를 유형별로 보면 금연교육 3천917건(44.4%), 금연상담전화 3천653건(41.4%), 보건소 금연클리닉 1천133건(12.8%)이었다.


서비스 이수 완료 건수는 금연교육이 3천362건(62.3%)으로 가장 많았고, 금연상담전화 1천467건(27.2%), 금연클리닉 523건(9.7%) 순이었다.


이윤신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금연구역 내 흡연행위에 대한 과태료 부과는 사후처벌로써 금연 동기가 되기에는 부족하다"며 "흡연자가 과태료를 감면받고 금연에도 성공할 수 있도록 과태료 감면제도의 내실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withwit@yna.co.kr

2021/06/04 10:52 송고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10604059900530?section=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담배소송' 2심 첫 재판 신경전…"증거보강"vs"1심 주장 되풀이"(종합)
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1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