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연트럴파크서 담배 피우면 10만원' 서울시, 21일까지 특별 단속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연트럴파크서 담배 피우면 10만원' 서울시, 21일까지 특별 단속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9-06-13
출처 연합뉴스

경의선숲길공원서 매월 둘째 수요일에는 절주·금연 캠페인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이른바 연트럴파크로 잘 알려진 경의선숲길공원에서 흡연 행위를 특별 단속한다고 11일 밝혔다.


4인 2개조로 특별단속반을 편성, 21일까지 단속을 벌인다. 시민이 많이 모이는 연남동 구간은 야간에도 단속한다.


금연구역인 경의선숲길공원에서 흡연 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일반 담배 외에 가열담배(아이코스·릴·글루)와 전자 담배도 단속 대상이다.


시는 최근 출시된 신종 액상형 전자 담배 '줄'도 집중적으로 단속할 예정이다.


시는 아울러 매월 둘째 수요일 마포구, 마포 어머니폴리스 등과 함께 경의선숲길공원에서 민·관 합동 '절주·금연·시민안전 캠페인'을 펼친다.


okko@yna.co.kr


2019/06/11 11:15 송고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na.co.kr/view/AKR20190611031400004?section=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담배 피우거나 당뇨병 있는 중년여성, 근육 감소 주의"
다음글 EU 담배생산 지속 감소…2017년 4천870억 개비, 전년보다 7.6%↓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