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메뉴로 바로가기

금연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링크복사

금연뉴스

흡연 및 금연에 관한 국내외의 새로운 소식들을 알려드립니다.

스웨덴, 식당 밖·플랫폼·운동장에서도 금연 추진 상세페이지

제목, 작성자, 작성일 내용 정보를 제공합니다.

스웨덴, 식당 밖·플랫폼·운동장에서도 금연 추진
작성자 길잡이 작성일 2018-01-30
출처 연합뉴스

"간접흡연 노출 안 돼" vs "너무 나간 조치"…찬반 논란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이미 식당이나 바, 쇼핑센터 내부에서 흡연을 금지하고 있는 스웨덴 정부가 이를 확대해 식당 밖과 기차 플랫폼, 운동장과 기타 공공장소에서도 금연하도록 하는 입법을 추진하겠다고 밝혀 논란이 일고 있다. 


현지 언론보도에 따르면 스웨덴 아니카 스트란드헬 복지부 장관은 지난 26일 스톡홀름 중앙역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중도좌파 성향 연립정부의 새로운 입법안을 발표하면서 공공장소에서 금연을 금지하는 법안도 포함해 소개했다.


스트란드헬 장관은 "우리는 공공장소에서 담배를 피우는 것을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이지 못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 기차 플랫폼과 같은 장소에서 담배 연기에 노출돼서는 안 된다는 것은 타당한 주장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스웨덴 인구의 90%가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했다.


스웨덴 정부는 내달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법안을 의회에 공식 제출할 예정이라고 TT 뉴스통신은 전했다.


스웨덴 정부는 금연구역 확대 법안에 스웨덴의 연기 없는 잎담배인 '스너스'를 20개 이상 묶음으로만 판매하도록 하는 내용도 포함해 비흡연자들이 이를 구매하는 것을 차단할 방침이다. 


앞서 스웨덴 공공보건청은 지난 2014년 스웨덴에서 간접흡연으로 인한 폐암 발생이 매년 10건 이상, 심장질환이 약 400건 발생한다는 보고서를 내놓은 바 있다. 


각종 여론조사에서도 대부분의 스웨덴 국민이 흡연금지를 확대하는 데 대해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특히 젊은층이 이런 계획을 지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그러나 정부의 이런 움직임에 반대하는 사람들은 스웨덴에서는 이미 식당이나 술집, 쇼핑센터 내부에서 광범위하게 흡연을 금지하고 있는 점을 지적하며 "너무 멀리 나간 조치"라고 반박하고 있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bingsoo@yna.co.kr



기사 전문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1/29/0200000000AKR20180129182200098.HTML?from=search

이전, 다음 게시물 목록

이전,다음 게시물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전글 푸껫 등 태국 해변관광지 오늘부터 흡연단속…적발시 '벌금폭탄'
다음글 흡연자 싱가포르여행 '비상'…전자담배 소지만해도 벌금 163만원

페이지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십니까?

확인
상단으로 이동

상단으로